[광주드림]노동인권강사들, 중학교 수업교안 만들다

관리자 | 2020.02.14 09:32 | 조회 8
[청소년노동인권상담]노동인권강사들, 중학교 수업교안 만들다
올 노동인권수업 중학교 1~2년까지 확대

‘노동아 반갑다’ 등 노동인권 이야기 무궁
박수희
기사 게재일 : 2020-02-14 06:05:02





▲ 청소년노동인권 홍보 활동에 참여한 노동인권강사들.

 올해부터 학교로 찾아가는 노동인권수업이 중1, 중2까지 확대됐다. 광주청소년노동인권네트워크 소속 노동인권강사들은 고민이 많아졌다. 특성화고·일반고 1~3년과 중3 수업에 집중하던 차였다. 강사들은 긴급하게 중학교 교안에 대해서 고민을 나눴다. 노동인권 교안연구팀에서 중1~3년에 맞는 수업교안에 대해 진지한 토론을 거쳤다.

 노동인권에 대한 개념, 노동의 역사, 산업재해, 내가 만난 노동, 노동인권감수성, 치느니 게임, 노동 3권 등 중학교 전반에 대한 수업배치와 내용을 정리해나갔다. 중3은 사건조사위원회로 참여형 수업을 진행하자고 의견을 모았다. 한 대학에서 발생한 도서관 난방파업사건에 대한 대학, 학생, 시설관리노동자의 입장을 토론해보기로 했다. 입장이 다른 영상도 찾아봤다. 강사들이 답을 주지 않고 학생들 스스로가 무엇이 문제인지 질문을 던지고 답을 찾도록 했다.

 중2 수업은 모든 노동은 소중하다는 것을 인식시켜주기로 했다. 우리가 알고 있는 노동은 어느 순간부터 근로기준법을 기준으로 노동자와 노동자가 아닌 사람을 구분하기 시작했다. 모든 사람은 노동하며 산다. 가사노동, 그림자노동, 노동이라 인식조차 하지 못한 보이지 않은 노동에 대해서 이야기를 나눠보기로 했다. 또한 노동에 대해 부정적인 인식을 갖게 된 이유를 찾아보기로 했다. 사진 1장에 담긴 노동의 역사를 이야기하자고 했다.

 중1은 ‘노동아 반갑다’라는 주제로 노동인권감수성 수업을 진행해보기로 했다. 오감으로 보는 노동인권 등 할 이야기는 무궁무진 했다. 중학교 교안수업 토론 자리에 한 강사는 직장에 휴가까지 내고 참석을 했다.

학교로 찾아가는 노동인권수업에 대한 책임감과 강사로써 자긍심을 갖고 있다는 증거가 아닐까 싶었다. 자료와 영상을 찾고 진지하게 토론하는 강사들의 모습을 보면서 깊은 감동을 받았다. 올해 중학교에서 어느 정도로 노동인권 수업요청이 들어올지 모르겠지만 강사들의 준비하는 자세와 노력에 박수를 보내고 싶다.

광주시교육청 민주시민교육과 내 청소년노동인권 상담전화 062-380-4465.

박수희<청소년노동인권상담사>

< Copyrights ⓒ 광주드림 & 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출처 : 광주드림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12개(1/6페이지)
노동소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12 [매일노동뉴스]택배노동자 손가락 끊어진 뒤 고무벨트 교체 사진 new 관리자 0 2020.02.25 10:15
111 [매일노동뉴스]건설현장만큼 아찔한 방송/영화 제작현장 사진 관리자 2 2020.02.24 09:32
110 [매일노동뉴스]안전 사각지대 놓인 현장실습생 죽음 막을 길 열리나 사진 관리자 5 2020.02.20 09:57
109 [한겨레신문]소기업 대졸 초임, 대기업의 74%.. 10년 뒤엔 58%로 사진 관리자 6 2020.02.19 15:31
108 [한겨레신문]제조업 10년차 남녀임금, 5229만원 vs 3097만원 사진 관리자 4 2020.02.19 15:27
107 [뉴스1]한달에 한번 퇴근 살인적 스케줄.. 여전한 방송계 갑질 사진 관리자 5 2020.02.19 15:00
106 [오마이뉴스]민주노총 경남본부-지부, 6개 센터 자료 상담자료 분석 "상 사진 관리자 9 2020.02.18 10:12
105 [매일노동뉴스]배달노동자는 오늘도 사고위험울 퓸고 달린다 사진 관리자 9 2020.02.17 10:01
104 [한겨레신문]정당한 사유없는 파견노동자 교체 요구는 '파견계약 해지' 관리자 9 2020.02.17 09:46
103 [경향신문]수원, 아파트 경비/미화원 휴게실 냉난방 시설, 샤워실 설치 관리자 10 2020.02.14 09:40
>> [광주드림]노동인권강사들, 중학교 수업교안 만들다 사진 관리자 9 2020.02.14 09:32
101 [노컷뉴스]임금착취 위한 페이퍼컴퍼니.. 수상한 다단계 하청 사진 관리자 7 2020.02.14 09:27
100 [중앙일보]공장 먼지에 1년반만에 숨졌다.. '60년대 광부병' 규폐증 사진 관리자 7 2020.02.14 09:20
99 [매일노동뉴스]법원 "영화촬영 감독급 스태프도 근로자" 관리자 9 2020.02.13 10:41
98 [한겨레신문]노동자들이 노동조합 가입하는 이유 "노동시간과 안전" 사진 관리자 9 2020.02.13 10:30
97 [한겨레신문]여성 10명 중 6명, 육아휴직 후 직장 복귀 못했다 사진 관리자 7 2020.02.13 10:13
96 [한겨레신문]떨어져서, 끼여서 ... 올 들어 벌써 58명이 죽었다 사진 관리자 10 2020.02.13 10:02
95 [연합뉴스]상사가 여직원에 '살찐다, 그만 먹어' 발언하면 성희롱 사진 관리자 7 2020.02.12 09:16
94 [연합뉴스]1월 취업자 56만8천명 증가 사진 관리자 10 2020.02.12 09:13
93 [오마이뉴스]27살 이윤재와 38살 이재학,,, 스스로 목숨 끊는 피디 사진 관리자 12 2020.02.10 15: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