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최정임금 등 축소/수정:노동19개 과정 중 완료, 추진 5개뿐

관리자 | 2019.04.29 15:47 | 조회 242

저임금 등 축소·수정노동 19개 과제 중 완료·추진 5개뿐


[정부 2년 국정과제 평가<1>] 노동


사회적 대화로 현안 해결 사실상 불가능

국제노동기구 핵심협약 비준도 무산 위기

탄력근로·52시간 근무 변질 과제 분류

김용균법통과로 안전보건 강화는 이행

경제 상황·경영계 반발에 정책 방향 변질




 


문재인 정부는 출범 이후 줄곧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지난해 노동절(51)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모든 성장은 노동자를 위한 성장이어야 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출범 초기에는 최저임금 인상,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52시간 근무제 등을 추진하면서 노동존중사회를 향해 한 걸음씩 나아가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서울신문과 참여연대의 문재인 정부 2년 국정과제 이행평가에서 노동사회 분야는 낙제점을 받았다. 사회적 대화를 통한 노동 현안 해결은 사실상 불가능해진 상황이고, 탄력근로제 확대와 최저임금제 개편 등으로 노정 관계는 악화 일로를 걷고 있는 것이 반영된 평가다.

 

노동 관련 대표 과제는 노동존중사회 실현’, ‘차별 없는 좋은 일터 만들기’, ‘휴식 있는 삶을 위한 일·생활의 균형 실현’, ‘성별·연령별 맞춤형 일자리 지원 강화’, ‘실직과 은퇴에 대비하는 일자리 안전망 강화등이다. 19개 세부 과제에서 이행 중이거나 이행이 완료된 과제는 5개에 그쳤다. 반면 축소·변질 이행은 10, 이행 사항 없음 또는 폐기가 4개였다. 26%만 정상적으로 추진되고 있다는 얘기다. 이종수 노무사는 경제 상황이나 경영계 반발에 밀려 정책 방향이 수정되거나 변질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로드맵 찾기 어려운 노동존중사회 기본계획

 

노동존중사회 실현을 위한 첫걸음으로 거론되는 국제노동기구(ILO) 핵심협약 비준은 무산 위기에 놓였다. 대선 공약이자 100대 국정과제인 ILO 핵심협약은 노동자들이 스스로 노동조합을 설립하고 가입해 단체교섭을 할 수 있는 권리를 보장하고, 정치적 견해나 파업 참가 등을 이유로 한 강제노동을 금지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평가단은 정부 차원에서 협약 비준을 추진하는 게 아니라 경제사회노동위원회 합의에 맡겼다면서 위원회에서 사용자 측이 부당노동행위 처벌조항 폐지 등을 요구하면서 합의가 불발됐다고 지적했다.

근로자대표제도 기능 강화’, ‘중소·영세 미조직 노동자 권익보호를 위한 지원체계 구축등은 축소·변질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노사정 사회적 대화로 노동존중사회의 기본계획을 수립한다는 과제에 대해서는 로드맵조차 찾아보기 어렵다며 진행 사항이 없는 것으로 봤다.

 

공공부문 비정규직 감축 계획도 축소·변질

 

임금과 노동조건 등에서 발생하는 정규직과 비정규직의 격차를 줄이려는 차별 없는 좋은 일터 만들기도 힘에 부치는 모양새다. 2020년까지 최저임금 1만원을 실현하겠다는 과제와 공공부문 비정규직 감축을 위한 로드맵은 축소·변질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나마 김용균법’(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의 통과로 도급인의 임금지급 연대책임 및 안전보건조치 의무 강화는 이행 중으로 평가됐지만, 지난 22일 고용노동부가 입법예고한 김용균법 하위법령(시행령·시행규칙)이 오히려 법을 후퇴시켰다는 비판도 나왔다.

 

평가단은 “2018년까지는 ‘2020년 최저임금 1만원실현을 위한 인상률을 유지했지만, 정부가 최근 들어서는 실현이 어려울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노동계의 강력한 반발을 불러온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로 실질 임금인상 효과마저 줄었다는 평가다. 또 정부가 정규직 전환을 추진하면서 생명 안전 관련 업무는 직접고용한다는 원칙도 사업장마다 다르게 적용되며 갈등을 빚고 있다. 비정규직 사용 제한 제도와 비정규직 사용 부담 강화 대책은 아직 발표되지 않고 있다. 과로 사회에서 벗어나기 위한 주 52시간 근무 확립, 포괄임금제 규제, 장시간 근로사업장 지도·감독 강화 등은 축소·변질된 과제로 분류됐다. 평가단은 탄력근로제 단위기간 확대가 근로기준법에 명시되면 주 52시간을 규정한 법 개정 효과가 사라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기민도 기자 key5088@seoul.co.kr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90429002005&wlog_tag3=daum#csidxdd27a0eaab165a680cdbc8816c6a1a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69개(1/9페이지)
노동소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69 [머니투데이]경비원 욕설, 폭행 ... 경찰 강력팀이 나선다 사진 관리자 4 2020.05.26 09:10
168 [KBS NEWS] 갑질 막자.. 주민 동참 협약 사진 관리자 12 2020.05.22 09:34
167 [연합뉴스]주민 폭언에 시달린 관리소장 극단선택... 경찰 내사 사진 관리자 17 2020.05.21 17:35
166 [한겨레]현대중 매년 10명꼴 산재사망 ... 갈수록 '위험의 외주화' 사진 관리자 16 2020.05.21 12:16
165 [경향신문]변기 위에 식기... 무엇이 경비노동자의 이런 공간을 낳았나 사진 관리자 14 2020.05.21 09:43
164 [헤럴드경제] 강북구, 아파트 경비원 근무환경 개선 착수 관리자 16 2020.05.19 12:04
163 [국민일보]입주민 갑질에 우는 아파트 경비원 사진 관리자 20 2020.05.15 09:42
162 [한겨레신문]이천 참사는 '산재' -- 샌드위치 패널만 문제가 아니다 사진 관리자 25 2020.05.08 15:16
161 [매일노동뉴스]메달 반납하고 싶다. 9시간 훈련에 가혹행위 부른 기능대회 사진 관리자 29 2020.04.27 09:47
160 [뉴스1]집단반발 앞장선 경비원 계약해지 통보 -- 노동위 부당해고 사진 관리자 26 2020.04.23 14:50
159 [시사인]빛나지 않는 곳에 '간병 노동'이 있다 사진 관리자 25 2020.04.23 11:53
158 [매일노동뉴스]최저임금 올렸더니 전체 노동자 중 저임금 노동자 감소 관리자 25 2020.04.23 11:33
157 [고용노동부]코로나19 위기 대응 고용안정 특별대책 사진 관리자 24 2020.04.23 11:17
156 [한겨레신문]정부 지원 받기도 전에 '해고'.. 작동 안하는 코로나 실업 사진 관리자 57 2020.04.20 09:35
155 [매일노동뉴스]3~8월 산재보험료 30% 깎아 준다. 관리자 25 2020.04.16 17:54
154 [머니S] 경기도 노동안전지킴이 10일 본격 출범 사진 관리자 32 2020.04.14 09:48
153 [매일노동뉴스]노동자 작업복 세탁소 '그들이 어떻게 일하는지 살피면 안다 사진 관리자 40 2020.04.07 11:30
152 {파이낸셜뉴스20th] 부천시 특수형태근로자 1인당 100만원 지급 관리자 41 2020.04.06 10:59
151 [한겨레신문]노동권 위 군림하는 방송국 관행 사진 관리자 36 2020.04.02 09:37
150 [한겨레]이직할 권리도 없는 이주노동자 사진 관리자 34 2020.03.31 16:17